부산경찰청, 초등학교 등‧하굣길 안전활동 추진
상태바
부산경찰청, 초등학교 등‧하굣길 안전활동 추진
  • 한창기 기자
  • 승인 2021.03.01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기 초 학교폭력 예방 및 안전한 통학 환경 조성
부산지방경찰청 (사진_부산경찰청)
부산지방경찰청 전경.(사진_시사매거진DB)

[시사매거진] 부산경찰청(청장 진정무)은 신학기 개학을 맞아 초등학교 학교폭력을 예방하고 안전한 통학환경 조성을 위해 내일부터 31일까지 1개월간 부산시 내 全 초등학교(304개교)를 대상으로 등‧하굣길 안전활동을 추진한다.

지난해 9월 초등학교 등하굣길 안전활동 추진한 결과, 전년 동기간 대비 초등학생 학교폭력 신고는 54.6% 감소(’19년 185건→ ’20년 84건), 어린이 교통사고 발생은 30.8% 감소(’19년 39명→ ’20년 27명), 특히 스쿨존 어린이 교통사고 발생은 90% 대폭 감소(’19년 10명→ ’20년 1명)하는 성과를 거뒀다.

따라서 대면 수업이 예정된 신학기를 맞아, 학교폭력 신고 증가와 등‧하굣길 교통사고가 우려됨에 따라 학기 초 초등학교 등굣길 주변에 경찰관(학교전담경찰관, 교통, 지역경찰)을 집중 배치하고 녹색어머니회 등 협력단체와 교사, 학부모 등 지역사회도 협업해 ▵학교폭력 예방 ▵불법 주‧정차 등 안전 위해 요인 제거 ▵주요 교차로 교통안전 활동을 실시한다.

또한 하굣길에는 경찰관 뿐만 아니라 아동안전지킴이와 사회복무요원 등 치안보조인력도 배치해 학교폭력 예방과 아동안전 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다.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활동하고, 등굣길 학생들에게 마스크, 손 소독제 등을 배부하면서 코로나19 방역 홍보활동도 함께 실시할 계획이다.

부산경찰청 장재혁 여성청소년과장은 “신학기 대면 등교에 따라 코로나 감염, 교통사고 등 학부모들의 걱정이 큰 만큼, 학부모의 근심을 덜고 안전한 통학로 보장과 방역활동에 기여하기 위해 초등학교 등‧하굣길 안전활동을 선제적으로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아울러 ‘학교폭력 미투’로 국민 관심이 높아진 상황을 고려해서 등‧하굣길 안전 활동과 함께 ‘신학기 학교폭력 집중관리 기간(3월 2일~ 4월 30일, 2개월 간)’을 운영한다. 학교별 학사일정‧수업방식에 맞춰 학교전담경찰관(SPO)을 활용, 학교폭력 예방 ‘붐(Boom)’ 조성을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한다.

한편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 여부에 따라 안전 활동도 탄력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한창기 기자 aegookja@sisamagazine.co.kr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